tvN ‘수요미식회’, 유재환 “음식에 집중하려고 혼밥 즐긴다”

정승령 기자l입력2016.10.19 16: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tvN ‘수요미식회’ 배우 김가연, 러블리즈 케이, 유재환이 출연해 맛있는 토크를 이어간다. 뉴스팩트 정승령 기자

tvN ‘수요미식회’가 쫀득하면서 부드러운 고기와 아삭한 김치가 매력적인 ‘보쌈’ 편을 방송한다. 김이 모락모락 나는 돼지고기에 김장철 갓 담근 김치를 곁들인 보쌈에 대한 미식 토크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전망이다.

연예계의 소문난 요리 고수 김가연은 남편을 향한 무한 애정을 과시해 부러움을 자아낸다. “남편이 항상 앉아서 에너지를 소비하기 때문에 보양식을 자주 만든다. 제가 해 주는 요리를 무척 좋아한다”며 흐뭇해했다고 말했으며, 이에 MC 전현무는 “임요한 씨가 제게 한 말이랑은 다르다. 요리 대신 자유를 주면 좋겠다더라”고 폭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러블리즈 케이는 숨겨둔 요리 실력과 독특한 입맛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으며, 그녀는 “평소 요리하는 것을 좋아한다. 가장 자신 있는 요리는 오향장육이다. 초등학교 때 요리대회에 나가 오향장육을 만들어 1등을 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으며, 이어 “모든 음식에 흰 우유를 같이 먹는다. 특히 족발과 흰 우유는 최고”라며 엄지손가락을 들어 올려 폭소를 선사한다.

스스로를 대식가라고 밝힌 유재환은 ‘혼밥’을 즐긴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사람들과 함께 식사를 하면 대화를 해야 하고, 그러다 보면 음식에 집중을 할 수 없다. 그래서 밥은 거의 혼자 먹고, 약속을 잡을 때는 커피를 마신다”고 전해 주위를 술렁이게 만들었다고 한다.

‘수요미식회’는 이름난 식당에 숨어있는 음식의 역사와 유래, 그리고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포괄적으로 이야기하는 토크쇼로, 음식을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미식 데이터베이스를 공유하며 음식 예능의 격을 한 단계 높였다는 평을 받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박학다식한 패널들이 풀어가는 풍성한 식문화 토크는 매회 방송 전후로 시청자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으며, 매주 수요일 밤 9시40분 tvN 방송한다.

 

 

[사진=CJ E&M]

정승령 기자  jsl@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승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밤고개로 27길20 한신휴플러스 805-102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 599 9920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