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한끼줍쇼’ 이경규-강호동, 문인들의 흔적 찾아 나선다

정승령 기자l입력2016.11.30 14: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머리부터 발끝까지 문인으로 변신한 이경규와 강호동이 진짜 문인들의 흔적을 찾아 나선다. 뉴스팩트 정승령 기자

오늘(30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규동브라더스는 시청자와의 한 끼를 위해 청운효자동을 찾는다.

두 사람은 1920-30년대 활동하던 문인의 모습으로 변신하고 진짜 문인들을 찾아 나섰다.
 
이경규와 강호동은 청운효자동에서 시인 ‘이상’의 집터를 만났다. 강호동은 ‘이상의 집’이라는 문구를 보고 “이름이 ‘상의’인거예요?”라고 물어, 한동안 현장을 정적으로 몰아넣었다. 이경규와 제작진은 웃음을 참지 못했고, 이런 반응에 강호동은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하며 “일부러 그런 것. 이게 콘셉트다”라며 애써 수습했다.
 
한옥이 주는 아름다움에 감탄하며 청운효자동 구경을 하던 규동브라더스는 대저택을 만나 입을 다물지 못했다. 앞서 강호동의 무식을 비웃었던 이경규는 높은 담과 큰 대문 앞에서 서자 기가 죽은 모습으로 망설이는 모습을 보였다. 
 
규동브라더스와 함께 한 청운효자동의 일상은 오늘(30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정승령 기자  jsl@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승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밤고개로 27길20 한신휴플러스 805-102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 599 9920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