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하지원 매직, 본격 시동! ‘출구 없는 블랙홀 매력’

권선영 기자l입력2017.09.06 12:1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하지원, ‘병원선’ 방송 첫 주 드라마 부문 TV 출연자 화제성 1위를 차지했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병원선’ 하지원이 ‘괴물 의사’ 송은재의 위엄을 또 한 번 드러내며 ‘하지원 매직’에 본격적인 시동을 건다.

하지원이 오는 6일 5회와 6회 방송을 앞둔 MBC 새 수목드라마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제작 팬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또 한 번 ‘몰입의 60분’을 선사할 전망이다. 하지원은 ‘병원선’에서 일에 대한 야망이 넘치는 엄청난 실력의 소유자 외과의 송은재 역을 맡아 강렬한 카리스마를 비롯해 완성도 높은 수술 장면을 선보였으나, 개인의 삶에서는 어머니의 죽음을 예견하지 못한 채 엄마의 사망 선고를 직접 내리는 모습으로 황망함을 표현한 바 있다.

이처럼 ‘일에는 완벽하지만 인간적으로는 모자란’ 송은재가 오는 5, 6회 방송에서 해당 모습을 극대화하며 ‘출구 없는 블랙홀 매력’으로 빠트릴 준비를 마친 것. 우선 지난 4회 엔딩에서 송은재는 회항 도중 팔이 잘린 선원 강정호(송지호)의 남은 팔 부위를 도끼로 사정없이 절단해 버린 터. 과연 그녀가 어떤 연유로 그런 판단을 했는지에 대한 이유와, 과감한 행동이 초래한 결과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나아가 의사로서의 ‘절대 실력’을 또 한 번 발휘할 기회가 그려지면서, 생생한 몰입감을 선사하는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반하게 만들 예정이다.

아울러 방송 초반 감춰졌던 송은재의 인간적인 모습도 보다 도드라질 전망. 지난 방송에서 병원선 식구들을 비롯해 모두를 궁금하게 만들었던 ‘병원 퇴출 사건’의 전말을 비롯해, 엄마의 죽음 이후 꽁꽁 숨겨두었던 속내가 서서히 드러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움직일 것으로 보인다. 하지원의 소속사 해와달엔터테인먼트 측은 “돌아오는 방송에서는 송은재의 진가와 이를 반영하는 하지원의 울림 있는 연기가 시선을 사로잡을 것”이라며 “눈을 뗄 수 없이 몰아치는 전개와 송은재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하지원은 온라인 TV화제성 분석 회사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발표한 8월 5째주 출연자 화제성 순위에서 드라마 부문 1위를 차지하며 2년 만 드라마 컴백에 대한 대중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하지원이 출연하는 ‘병원선’은 6일 오후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사진=MBC]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 599 9920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