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연우진, SBS '이판사판' 남주 캐스팅

권선영 기자l입력2017.10.23 13: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배우 연우진, SBS '이판사판' 엘리트 판사역에 캐스팅 됐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배우 연우진이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연우진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연우진이 SBS 새 수목드라마 ‘이판사판(극본 서인 연출 이광영)’에서 남주인공 ‘사판’의 사의현 역으로 출연한다. 오늘(23일) 대본 리딩에 참석하며 곧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판사판’은 오빠의 비밀을 밝히려는 법원의 자타 공인 ‘꼴통 판사’ 이정주(박은빈 분)와 그녀에게 휘말리게 된 차도남 ‘엘리트 판사’ 사의현의 이판사판 정의 찾기 프로젝트를 그린 드라마다.

극 중 연우진은 엘리트 판사 ‘사의현’을 연기한다. 사의현은 어릴 적부터 존경받는 판사의 꿈을 키운 인물. 남다른 냉철함과 예리함으로 기록을 꼼꼼히 검토해 명 판결문을 쓰고, 특유의 유연함과 현명함으로 원고와 피고를 중재하는 조정의 달인이다. 차가운 머리와 따뜻한 가슴을 지닌 지혜로운 솔로몬. 금수저 태생이나 돈, 빽을 멀리하고 학연, 지연을 거부하며 법과 양심대로 소신껏 판결하는 정의로움이 무기다.

연우진은 드라마 ‘내성적인 보스’, ‘7일의 왕비’, 영화 ‘더 테이블’로 올해만 세 작품을 선보인 가운데, 이번 드라마 ‘이판사판’까지 출연을 확정 지으며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특히 매 작품마다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과 색깔 있는 연기를 보여준 연우진이 ‘판사’라는 전문성을 띤 직업을 만나, 또 어떤 새로운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연우진은 ‘이판사판’ 출연이 확정된 순간부터 대본 분석과 캐릭터 연구에 들어갔다. 특히 재판 과정의 전반적인 분위기와 디테일을 놓치지 않기 위해 실제 재판에도 참관하며 열의를 쏟고 있다. 이처럼 벌써부터 사의현 역에 깊이 빠져있는 연우진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판사판’은 현재 방송 중인 ‘당신이 잠든 사이에’ 후속으로 오는 11월 첫 방송된다.

 

 

[사진=점프엔터테인먼트]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 599 9920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