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나의 외사친’ 최고의 1분은?

권선영 기자l입력2017.10.23 14: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JTBC 나의 외사친, ‘후요미’ 윤후와 ‘외사친’ 해나의 첫 만남이 최고의 1분을 기록했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후요미’ 윤후가 외사친과 처음 만나는 장면이 최고의 1분을 기록했다.
 
어제(22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 JTBC 글로벌 친구추가 ‘나의 외사친’이 시청률 2.7%(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지난 주 방송분(2.2%)에 비해 0.5%p 상승한 수치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3.6%까지 올랐다.
 
분당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약 이년 반 만에 방송에 출연한 ‘국민 후요미’ 윤후가 외사친 해나와 만나는 모습이다. 윤후는 폭풍 성장한 겉모습과는 달리 여전히 순수하고 귀여운 매력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후의 외사친은 미국 캘리포니아에 살고 있는 동갑내기 여자친구 ‘해나’로, 온 가족과 함께 한국에서 온 친구를 반겨줬다.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서는 레몬농장의 본격적인 ‘일꾼’이 된 오연수와 친구 도지와 부탄의 초등학교에 첫 등교한 이수근 아들 태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오연수는 하루 종일 농장일과 집안일을 도우며 동갑내기 친구 조반나의 일상을 그대로 경험했다.
 
초등학교에 첫 등교한 태준은 리더십 있는 친구 도지의 도움을 받아 성공적으로 적응을 마쳤다. “영어가 가장 자신 없는 과목”이라며 영어로만 진행되는 부탄 초등학교에 두려움을 느꼈던 태준은 순수하고 호기심 많은 도지와 반 친구들의 관심에 금세 즐거운 모습을 보였다.
 
‘외국인 사람 친구’와의 본격적인 소통 과정을 그려내며 호평 받고 있는 JTBC ‘나의 외사친’은 매주 일요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JTBC '나의 외사친' 캡쳐]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 599 9920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