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한끼줍쇼’ 소림사 절친 유이-임수향, 성북동에서 한 끼 도전

권선영 기자l입력2018.01.30 15:3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유이, 임수향과 함께 성북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절친’ 유이와 임수향이 밥동무로 뭉쳤다.
 
31일(수) JTBC 식큐멘터리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유이, 임수향과 함께 성북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성북동은 만해 한용운, 시인 조지훈 등 다양한 문인과 예술가의 흔적이 가득해 ‘지붕 없는 박물관’이라 불리는 곳이기도 하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유이는 동네탐색이 끝난 후 끝없이 이어진 높은 벽 앞에서 의기소침해져 “오늘 성공 못 할 것 같다”며 자신없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벨 앞에 서서 마음을 다잡고 차분히 자신을 소개했지만 차가운 반응이 이어지자 당황스러운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높은 한 끼의 벽 앞에 무너진 유이는 아버지 김성갑 야구 코치를 소환했다. 유이는 벨 너머로 “야구 좋아하세요?”라고 물은 후, 야구팬인 시민이 등장하면 “제가 그 분 딸이에요!”라고 다급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시청률 여신’ 임수향 역시 한 끼 앞에서 배우 인생 최대 굴욕을 피할 수 없었다. 임수향은 대박 시청률을 이끈 드라마를 언급하며 자신을 어필했지만 대부분 모른다는 반응에 어쩔 줄 몰라 했다. 하지만 임수향은 “저 누군지 모르시겠어요?” “식사하셨어요?” 라며 집요하게 질문을 이어나갔고, 이에 경규는 “가만 보니 진돗개 유형이다. 한 번 물면 놓지 않는다”라며 임수향에게 새로운 별명을 붙여줬다는 후문이다.
 
유이와 임수향의 고군분투기는 31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성북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10-8833-8909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