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김정현, '두근두근' 심쿵엔딩..

권선영 기자l입력2018.02.27 09: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는 윤아를 향해 커지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동구의 모습이 그려졌다. 뉴스팩트 권선영 기자

‘와이키키’ 김정현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심쿵 엔딩을 선사했다.

지난 26일(월)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연출 이창민)에는 윤아(정인선 분)를 향해 커지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동구(김정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동구는 사기를 당한 전 여자친구 수아(이주우 분)를 와이키키에 머물 수 있도록 했고 예상못한 상황에 와이키키 패밀리는 동구가 미련이 남아 그런 것 아니냐며 의심했다.

수아의 뻔뻔함과 와이키키 패밀리의 원성에도 별 말 없던 동구는 오로지 윤아가 수아와 자신의 관계를 오해할까봐 걱정했다. 이에 직접 나서 윤아에게 변명하기에 이르렀지만 되려 아무렇지 않은 그녀에 괜히 심통이 나기도 했다.

동구는 몰래 윤아와의 이름 궁합을 보기도 하고 발소리만 듣고도 윤아인 것을 알아채는 등 '윤아앓이'를 숨길 수 없었다. 하지만 윤아를 향한 짝사랑 전조증상이 계속됐음에도 그는 자신의 마음을 애써 외면하려 했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윤아가 동네 마트에 간 사이에 화재가 발생했고 이 소식을 뉴스로 접한 동구는 앞뒤 생각할 것 없이 윤아를 향해 달렸다. 만류하는 사람들을 뿌리치고 화재현장에 뛰어들려던 그는 무사한 윤아를 보고 안도했고 기습 포옹을 하며 안방극장에 심쿵 설렘을 선사했다.

김정현은 윤아를 향한 동구의 심적 변화과정을 유려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이에 본격적인 동구의 짝사랑기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는 '와이키키'에 대한 기대감 역시 한층 고조되고 있다.

한편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매주 월, 화 오후 11시 방송된다.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캡쳐]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