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창민, 1억 기부 후원자 모임 ‘그린노블클럽’ 멤버로...

권선영 기자l입력2018.05.21 14: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1억 기부자들의 모임인 ‘그린노블클럽’ 헌액식에서 재단 이제훈 회장(좌)과 동방신기 멤버 최강창민(우)이 기념 사진 촬영에 임하고 있다.

동방신기의 멤버 최강창민(SM엔터테인먼트)이 1억 원 고액 기부자 모임 ‘그린노블클럽’의 116번째 멤버가 됐다.

글로벌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21일 서울 중구 무교동 재단 본부에서 동방신기의 멤버 최강창민을 재단의 1억 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그린노블클럽’에 헌액했다고 밝혔다.

그린노블클럽은 5년 누적 후원금이 1억 원 이상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후원자 모임으로, 최강창민은 2017년 포항 대지진 당시 피해 지역 저소득층 아동 생계비로 기부한 4천 5백 만 원에 최근 어린이날을 앞두고 환아들을 위해 기부한 5천 5백 만 원이 더해지면서 그린노블클럽의 멤버가 됐다.

최강창민은 이날 헌액식에서 “저보다 더 오래 전부터 기부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부끄러운 마음이다. 아동청소년기는 한 사람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시기인 만큼 세상에 태어난 아이들이 빈부격차로 차별 받거나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다.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이 티 없이 맑게 자랄 수 있도록 앞으로도 해야 할 일들을 할 것”이라고 담담하게 소감을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평소 방송을 통해 성실하고 바른 이미지로 보아왔는데, 실제 얼굴을 뵙고 소감을 전해 들으니 최강창민 씨에 대해 더욱 확신이 생긴다. 오랜 시간 동안 국내 팬 뿐 아니라 국외의 팬들까지도 사랑 받고 있는 이유를 알겠다.”며 후원에 대한 감사와 앞으로 지속적으로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줄 것을 덧붙였다.

최강창민은 기부 외에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라디오 캠페인 목소리 재능기부, 군 복무 중 범죄예방인형극 활동 등 아동을 대상으로 다양한 재능기부, 봉사활동에 앞장서왔다. 최강창민이 속한 동방신기는 지난 3월 정규 8집 ‘New Chapter #1: The Chance of Love’(뉴 챕터 #1: 더 찬스 오브 러브)로 컴백 이후 타이틀 곡 ‘운명 (The Chance of Love)’으로 활동해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나 혼자 산다(MBC)’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 출연으로도 화제가 됐다.

한편, 올해 창립 70주년을 맞이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1948년 외원 단체의 원조로 전쟁고아 구호사업을 시작하여 빈곤아동 의식주 지원, 아동 환경 개선 옹호사업, 해외아동 지원 사업을 포함하여 후원, 봉사 등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왔다.

 

 

[사진=초록우산어린이재단]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강남구 언주로 118 우성개릭터199 오피스텔 2008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