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종의 달달지수 200% 애정 눈빛 받는 주인공은 누구?!

권선영 기자l입력2018.07.30 10: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눈빛 연기 장인’ 양세종이 까칠함부터 애틋함까지 급격한 온도차가 느껴지는 3단 눈빛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새로운 로코남신의 탄생을 알리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양세종이 극 중 상대에 따라 냉탕과 온탕을 오가며 시시각각 변하는 눈빛 연기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는 것.

#찬이_친구 아니고 동생 아니고 조카입니다만

#애정지수 100%_다정 눈빛은 기본_쓰담쓰담은 옵션_

#오구오구 우쭈쭈 눈빛이란 이런 것

극 중 조카 찬이(안효섭)를 향한 양세종의 눈빛은 다정다감함 그 자체다. 13년 전 일어난 사건으로 인해 타인과 세상을 등진 채 살아가는 공우진은 유일하게 조카 찬이 앞에서는 차단해제 되어 자상하고 따뜻한 면모를 보여준다. 찬이 역시 남모를 상처를 가진 삼촌을 보살펴주고 상처를 어루만져주는 보호자의 역할을 하기 때문에 찬이를 향한 우진의 애정지수가 높은 것은 당연한 결과. 지난 방송에서 다른 사람에게는 무관심으로 일관하던 공우진이 찬이에게만은 스윗함을 장착한 눈빛으로 머리를 쓰담쓰담 해주고, 기습 허그에도 ‘우쭈쭈’를 담은 눈빛으로 바라보는 등 훈내 진동하는 두 남자의 애정 행각(?) 장면에 폭발적인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전작 ‘듀얼’에서는 정재영, 그리고 ‘사랑의 온도’에서는 김재욱과 훈훈한 브로맨스를 선보였던 양세종이기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안효섭과 함께 만들어낼 브로맨스 케미 또한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특히, 제작발표회 당시 두 남자의 커플 포토타임이 시작되자 안효섭은 자연스럽게 양세종의 팔짱을 끼는 포즈를 취해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었다는 후문. 때문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보여줄 두 배우의 케미에 대한 기대감이 나날이 고조되고 있다.

#덕구_‘차단男’ 양세종도 덕구에게만은 따뜻하겠지

#애정지수 200%_달달+따뜻을 넘어 애틋 눈빛 발사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양세종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또 다른 주인공은 바로 덕구다. 덕구를 바라보는 양세종의 눈빛은 달달함을 넘어 애틋함까지 담아내고 있어 그 애정지수는 과히 최고치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해외 여행에도 함께 하며 무대 디자이너라는 직업의 특성을 살려 덕구의 집은 따로 제작해서 만들어 줄 정도로 일거수일투족 오직 덕구에게 모든 포커스를 맞추고 있는 우진의 ‘덕구사랑’은 그야말로 끝이 없는 무한대다. 갑툭튀 한 서리(신혜선)에게 한 달짜리 시한부 동거를 허락하게 된 이유 역시 그녀가 사고의 위험에 처한 덕구를 구해줬기 때문.

이처럼 덕구는 달달, 따뜻, 애틋함을 비롯한 애정과 사랑이 담긴 양세종의 농도 200% 눈빛을 독차지 하고 있다. 그런 덕구가 앞으로 서리와의 관계에 있어서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다리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서리_덕구와 삼각관계?!_양세종 질투의 화신으로 급변?

#애정지수 미지수_냉랭+까칠 눈빛_볼 뽀뽀는 실수

보통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서 남자 주인공의 애정 어린 눈빛은 여자 주인공이 받기 마련이지만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일반적인 로코와는 다르다.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가는 차단남 우진에게 서리 역시 차단 대상일 뿐. 때문에 서리를 바라보는 양세종의 눈빛은 찬이와 덕구를 바라보는 눈빛과는 180도 다른, 냉랭함과 까칠함을 담고 있다.

자신의 집에 갑자기 등장한 서리를 찬이로 착각한 우진이 ‘볼 뽀뽀’를 하면서 거하게 첫 만남 신고식을 치른 것에 이어 한밤 중 ‘사다코’ 빙의(?)로 우진과 찬이를 공포에 떨게 만든 것은 물론, 그녀가 아껴둔 초코파이 덕에 우진은 ‘똥 싼 남자’라는 굴욕을 당하기도. 여기에 평생 자기만 따를 것 같았던 반려견 덕구 마저 서리를 유독 따르게 되면서 우진은 묘한 감정을 느끼게 된다.

이처럼 세상사람들에게는 무관심으로 일관하지만, 서리를 향한 양세종의 눈빛에는 까칠함을 비롯한 다양한 감정들이 담겨있다. 또한 덕구를 사이에 둔 삼각 관계가 형성될 것으로 예고되면서 양세종은 질투의 눈빛까지 발산하게 될 예정. 애정지수 0%였던 서리를 바라보는 양세종의 눈빛이 점차 어떻게 변하게 되는지, 또 서리를 만나게 된 이후 양세종이 어떻게 변화하게 되는지는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또 다른 시청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굳피플]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9길 5 서초두산위브 1006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