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이동욱, 환자 살리기 위해 ‘전력투구’! 시청자 가슴 뭉클

권선영 기자l입력2018.08.07 10: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6일 방송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 5회에서는 이동욱(예진우 역)이 의료진을 대신해 언론 인터뷰에 나서는 장면이 그려졌다.

‘라이프’ 이동욱이 진정한 의사 면모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울림을 선사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5회에서는 이동욱(예진우 역)이 의료진을 대신해 언론 인터뷰에 나서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진우는 동수(김원해 분)로부터 의료진이 파업하는 이유에 대해 잘 설명해주라며, 기자 번호를 넘겨받았다. 기자와의 인터뷰를 위해 퇴근하던 진우는 사이렌 소리에 자동 반응하며, 구급차를 발견하자마자 곧바로 응급실로 뛰어들어갔다.

그는 환자를 보자마자 상태를 파악한 후, 셔츠 위에 수술복을 껴입고 응급처치를 시작했다. 진우의 얼굴과 수술복, 보호경, 신발이 피로 물들었지만 진우는 아랑곳하지 않았다. 오롯이 환자를 살리는 데에 전력투구할 뿐이었다. 눈앞에서 사라지는 생명을 외면할 용기가 없다던 그의 사명감이 다시 한 번 깊은 울림을 주는 순간이었으며, ‘진짜 의사’로서 품격이 빛난 지점이었다.

응급처치가 끝난 후 진우는 서둘러 기자와의 약속 장소에 나섰다. 그는 승효(조승우 분)가 부임하자마자 시도한 성과급제에 대해 문제점을 설명하며, 의료진들을 대변했다. 반면 병원 내 의약 사고에 대해서는 “의약 사고는 여러 등급이 있습니다”라며 솔직하고 객관적으로 대답해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선보였다.

이동욱은 비주얼부터 눈빛, 목소리로 현실 속 의사들의 삶을 사실적으로 그려내며, ‘예진우=이동욱’이라는 평을 얻었다. 이처럼 극중 배역에 자연스럽게 녹아든 이동욱은 예진우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고,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한편, 이동욱이 출연하는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리며, 오늘(7일, 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사진=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 방송화면 캡처]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9길 5 서초두산위브 1006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