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달 푸른 해’ 차학연, 빨려드는 ‘명품 눈빛’

권선영 기자l입력2018.11.29 11: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붉은 달 푸른 해’에 출연 중인 차학연이 스릴러물을 집어삼키는 강렬한 눈빛 연기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에서 차학연은 빨려드는 명품 눈빛과 차분한 연기력으로 극적 긴장감을 조율하며 사건 전개에 호기심을 유발하는 미스터리남으로서 맹활약했다.
 

차학연은 극중에서 차우경(김선아 분)이 아동상담사로 일하는 한울센터 시설관리실에서 근무하는 이은호 역으로 등장 중이다. 이은호는 부드럽고 선한 용모에 내성적인 캐릭터이자 속내를 알 수 없는 표정으로 비밀을 감추고 있는 듯한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풍기는 인물. 미묘한 분위기로 등장할 때마다 ‘은호홀릭’을 안기며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지난 28일 방송에서도 아이들과 해맑게 놀아주다가도 일순간 미소를 거두는 표정에서는 오싹한 공포심과 짜릿한 긴장감까지 안기며 미스터리남으로서 존재감을 빛냈다. 사건의 실마리를 찾아다니는 강력계 형사 강지헌(이이경 분)의 시야에서 재빠르게 벗어나자 의심스러운 눈빛과 함께 사라져 캐릭터가 주는 묘한 힘에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차학연은 해맑은 얼굴 뒤에 어두운 비밀을 감추고 있는 듯한 미스터리한 캐릭터 이은호를 매회 완벽하게 표현하며 인물과 사연에 숨겨진 이야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차분한 톤을 바탕으로 극적 흐름에 따라 눈빛의 떨림과 미묘한 표정 변화까지 얹어 작품의 디테일을 살리고 있어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상황. 깊이를 가늠하기 어려운 짙은 눈빛에 등장할 때마다 몽환미 가득한 분위기를 풍기며 캐릭터 표현력을 단단하고 섬세하게 더해가고 있다.
 

차학연의 명품 눈빛 연기와 베일에 싸인 미스터리한 캐릭터 표현력으로 스릴러의 완성도를 더한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작품으로 매주 수목 밤 10시 MBC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9길 5 서초두산위브 1006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