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유인나, 2년 전 ‘재벌 3세’에게 스토킹 당했다! 섬뜩!

권선영 기자l입력2019.02.18 10: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진심이 닿다’가 뜻밖의 미스터리로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하며 긴장감을 유발했다. ‘우주여신’ 유인나를 스토킹하는 사람이 있다는 것이 공개돼 섬뜩함을 자아낸 것.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 최보림/ 연출 박준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진심(예명 오윤서, 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
 

지난 14일 방송된 ‘진심이 닿다’ 4화에서는 오진심이 재벌 3세 이강준에게 스토킹을 당했다는 것이 공개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자신의 마음을 안 받아주는 것에 악의를 품은 이강준이 오진심을 마약 파티에 불러 마약 스캔들을 일으켰다는 사실이 드러났고 이를 권정록이 알게 됐다.
 

이에 더해 ‘진심이 닿다’ 4화엔딩은 권정록-오진심의 달달함을 순삭하며 섬뜩한 긴장감과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잠들기 직전까지 메시지를 주고 받으며 달콤한 시간을 보내는 권정록-오진심의 모습과 함께 의문의 컴퓨터에 오진심의 메시지창이 그대로 공개되고 있어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무엇보다 아무것도 모른 채 해사하게 웃는 오진심의 모습과 어둠 속 섬뜩한 눈빛을 드러낸 한 남자의 모습이 교차로 보여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이처럼 오진심이 권정록에게 설렘을 느끼기 시작한 상황에서 2년전 오진심의 행복을 산산조각 낸 ‘재벌 3세’ 스토커가 여전히 오진심을 지켜보고 있다는 것이 암시되면서 예측 불가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소름 스토커 에피소드가 이렇게 이어질 줄이야”, “메신저 화면 뜨는 거 보고 심장 털렸어요”, “달달함을 순삭시키는 섬뜩한 엔딩..권변이 진심이 스토커 퇴치해주세요”, “우와 진짜 급 긴장감 대박”, “로코로코 하다가 이렇게 반전 스킬 쓰기 있나요?”, “스토커 남친 등장신에게 육성으로 소리 질렀어요”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tvN ‘진심이 닿다’ 방송화면 캡쳐]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9길 5 서초두산위브 1006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