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F/W 서울패션위크’, 텐소울 팝업 오프닝으로 화려한 막 올려

권선영 기자l입력2019.03.20 10: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서울디자인재단(대표이사 최경란)이 주관하는 ‘2019F/W 서울패션위크’가 ‘텐소울(Seoul’s 10Soul)’ 팝업 오프닝 리셉션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울패션위크 기간에 맞춰 3월 20일부터 24일까지 DDP 살림터 4층 히노스레시피에서 5일간 진행되는 ‘텐소울’ 팝업은 서울시와 서울디자인재단이 선정한 글로벌 역량을 갖춘 10명의 텐소울 디자이너가 참여했다. ‘텐소울’ 디자이너는 작년에 개최된 2018F/W, 2019S/S 서울패션위크에 참여한 브랜드 중 참석한 해외 바이어와 패션관계자들의 투표를 통해 선정되었다. 2018 서울패션위크 베스트 디자이너 상을 수상한 뮌(Munn)의 한현민을 비롯하여, 부리(BOURIE) 조은혜, 디앤티도트(D-ANTIDOTE) 박환성, 한철리(HAN CHUL LEE) 이한철, 푸시버튼(PUSH BUTTON) 박승건, YCH 윤춘호, 유저(YOUSER) 이무열, 김민희 뿐 아니라 이번 2019년부터 새로 합류한 비스퍽(BESFXXK) 김보나, 임재혁, 막시제이(MAXXIJ) 이재형, 모호(MOHO) 이규호를 포함 총 10개의 텐소울 브랜드가 활약하고 있다.

이날 오프닝 리셉션에 참여한 정구호 서울패션위크 총감독은 “그 동안 오프닝을 여러 기업들과 컬래버레이션했는데 이번에 서울패션위크를 대표하는 10명의 텐소울 팝업으로 시작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시간이 지날수록 해외에서 한국 디자이너에 대한 관심은 물론 비즈니스적으로도 실질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 텐소울 디자이너 이외에도 서울패션위크 동안 창의력 있는 다양한 디자이너의 쇼가 준비되어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텐소울을 대표하여 푸시버튼의 박승건 디자이너는 “지금까지 10명의 텐소울 디자이너들이 유수의 커다란 플랫폼에서 전시를 선보이고 있고, 최근에는 꿈에 그리던 파리 유명 백화점 갤러리 라파예트에서도 의상을 보여줄 수 있어 정말 기분이 좋다”며 “서울패션위크가 이번 시즌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9F/W 서울패션위크’는 오는 3월 19일(화)부터 24일(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진행된다.

 

 

[사진=서울디자인재단]

권선영 기자  press@newsfact.kr    제보, 보도자료 접수  press@newsfact.kr
Special Fact ! Special News ! Newsfact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팩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팩트(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38 호  |  등록일자 : 2014. 04. 29.  |  편집·발행인 대표 유정민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9길 5 서초두산위브 1006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민기정   |  T. 02-599-2011   |  press@newsfact.kr
Copyright © 2014 뉴스팩트. All rights reserved. 뉴스팩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